‘팬텀싱어2’, 윤종신 “시청자들도 심사위원…음악 느끼는 다양한 관점 존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윤종신,팬텀싱어2,제작발표회

가수 윤종신이 10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JTBC ‘팬텀싱어2’ 제작발표회에서 엄지를 치켜들며 웃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JTBC ‘팬텀싱어2’에 출연하는 가수 윤종신이 “시청자들과 함께 심사를 하는 걸 느낀다”고 말했다.

윤종신은 10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JTBC ‘팬텀싱어2’ 제작발표회에서 “초창기 오디션 심사위원들의 말을 시청자들이 그대로 따라왔다면 이제는 시청자들도 한 명의 심사위원이다”고 밝혔다.

윤종신은 “이제는 댓글과 같이 심사하는 걸 느낀다. 시청자들이 프로듀서 여섯 명의 취향과 부딪혀주고 다양한 의견이 내는 것이 좋다”며 “세상이 다양하고, 관점이 다양하다는 걸 골고루 느끼게 되는 ‘팬텀싱어’인 것 같다. 또 다른 음악적 안목을 느끼게 되는 것이 팬텀싱어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팬텀싱어2’ 첫 방송은 오는 11일 오후 9시 전파를 탈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