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샘X오유진, 웹드 ‘복수노트’ 출연…’매력 기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이은샘, 오유진 / 사진제공=매니지먼트선

이은샘, 오유진 / 사진제공=매니지먼트선

배우 이은샘과 오유진이 웹드라마 ‘복수노트’에 출연한다.

‘복수노트’는 이름만 쓰면 복수가 이뤄지는 노트를 손에 쥔 10대 소녀의 이야기를 그린 하이틴 판타지 드라마다. 앞서 김향기·김환희·박솔로몬·차은우·박미선·박경림 등이 출연을 확정해 이목을 끌었다.

이은샘은 극중 주인공 호구희(김향기)와 같은 반 학생이자 호구희를 괴롭히는 친구 이소은 역을 맡았다. 2007년 KBS1 TV소설 ‘그대의 풍경’으로 데뷔한 이은샘은 각종 어린이 방송 프로그램 진행자로도 두각을 보이며 ‘보니하니’ 이수민을 잇는 기대주로 관심 받고 있다.

오유진은 극중 개성 강한 덕후 운영진으로 변신한다. 아이돌 스타 은우(차은우)의 열혈 팬이다. 오유진은 2009년 단편영화 ‘사루비아의 맛’으로 데뷔했다. 유수의 독립 장단편 영화를 통해 성인 연기자 못지 않은 탁월한 연기력으로 주목 받고 있는 충무로 유망주다. 2013년에는 단편영화 ‘주희’를 통해 인상 깊은 열연으로 제11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 ‘단편의 얼굴상’을 수상했으며 2016년 OCN 드라마 ’38 사기동대’에서 마동석의 딸 역으로 출연해 시선을 모았다.

‘복수노트’는 OCN 드라마 ‘구해줘’와 넷플릭스 한국 첫 오리지널 ‘좋아하면 울리는’을 제작하는 히든시퀀스가 제작을 맡았다. 오는 9월 방영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