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마인드’ 문채원X이준기, 탄저균 폭탄 해체 성공…생화학 테러 막았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tvN '크리미널마인드'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크리미널마인드’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크리미널마인드’의 문채원과 이준기가 탄저균 살포를 막았다.

9일 방송된 ‘크리미널마인드’ 5회에서는 탄저균 테러를 벌이는 범인들을 잡기 위해 NCI 팀이 투입됐다.

이날 하선우(문채원)와 김현준(이준기)는 독립기념관에서 또 다른 탄저균 살포를 계획하는 범인들을 찾아냈다. 하선우는 탄저균 운반책을 체포했고, 김현준은 기폭장치를 가지고 있는 범인을 제압했다.

범인들을 잡았지만 아직 탄저균 폭탄 해체 작업이 남았다. 전파 방해로 약간의 시간을 번 하선우는 탄저균이 실린 차를 가지고 인근 도로로 빠져 나갔다. 하선우는 EOD 출신 김현준의 조언대로 차분하게 폭탄을 해체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