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이는TV’ “故 최진실 딸 최준희 편, 방송 연기…일방적 강행 아냐”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최준희 SNS

/사진=최준희 SNS

‘속 보이는 TV 人사이드’가 최준희 편의 방송을 연기했다.

KBS ‘속 보이는 TV 人사이드’ 제작진은 9일 최준희 편의 방송 연기 결정을 알리며 “최준희가 제작진에게 프로그램 중단을 요청했다는 기사가 보도돼 마치 제작진이 일방적으로 강행한 것으로 보여져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은 “최준희와 외할머니가 갈등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방송을 보는 사람들이 두 사람을 충분히 이해하고 응원하게 될 거라는 확신이 있었는데 아쉽다”며 “이후 방송분에 대해서는 추후 협의할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최준희는 지난 5일 자신의 SNS를 통해 외할머니에게 오랫동안 폭언과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