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패스→훈남 약사…’맨홀’ 장미관 “기대되고 떨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장미관 / 사진제공=㈜젠스타즈

배우 장미관 / 사진제공=㈜젠스타즈

배우 장미관이 KBS2 새 수목드라마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이하 맨홀)’ 첫 방송을 앞두고 “앞서 출연했던 드라마들과 다른 분위기라 어떻게 봐줄지 기대되고 떨린다”고 말했다.

‘맨홀’은 백수 봉필(김재중)이 우연히 맨홀에 빠지면서 시간여행을 하게 되는 코믹 어드벤처다. 장미관은 극 중 외모와 능력을 갖춘 동네 약국의 약사이자 수진(유이)의 약혼자 재현 역을 맡았다.

장미관은 “‘맨홀’에 출연하게 돼 영광이다. 무더위 속에서 감독님, 스태프들, 배우들과 최선을 다해 촬영 중이다. 그만큼 사랑받는 작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미관은 전작인 JTBC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가면남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사이코패스 역으로 극의 긴장감을 조성해 눈길을 끌었다. ‘맨홀’에서는 색다른 연기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장미관이 출연하는 ‘맨홀’은 오늘(9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