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연제형, 다인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 체결…유선·이종혁과 한솥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연제형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연제형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신예 배우 연제형이 다인엔터테인먼트와 새로운 인연을 시작하며 유선, 이종혁, 이원종, 박정학, 서신애, 박규리, 박경혜 등과 한 식구가 됐다.

다인엔터테인먼트는 9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로서 무한한 가능성과 끼를 가진 연제형과 함께 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더 좋은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 앞으로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 라고 전했다.

연제형은 영화 ‘시간위의 집’으로 얼굴을 비추며 관객들에 눈도장을 찍었다. 영화 ‘기억의 밤’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가수 소란의 뮤직비디오 ‘perfect day’ 출연하는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 중이다.

연제형은 현재 더욱 활발한 활동을 위해 드라마 및 영화 등의 작품을 검토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