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마인드’ 문채원의 카리스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크리미널마인드' 문채원 스틸컷 / 사진제공=tvN

‘크리미널마인드’ 문채원 스틸컷 / 사진제공=tvN

배우 문채원의 카리스마가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마인드'(연출 양윤호, 극본 홍승현)를 이끈다. 국가범죄정보국 범죄행동분석팀 NCI(이하 NCI)의 행동분석요원 하선우 역을 맡아 강렬한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8일 ‘크리미널마인드’ 측은 극중 수사 현장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문채원은 누군가에게 총구를 겨누고 있다. 매서운 눈빛이 긴장감을 불러 일으켰다.

문채원이 연기하는 하선우는 감정을 철저히 배제하고 이성적인 사고로 사건에 접근하는 캐릭터다. 그러나 1분 1초가 급박한 현장에서는 자신의 몸을 망설임 없이 내던지는 열혈 요원이기도 하다. 특히 지난 2회에서는 수사 중 쇳조각에 찔리는 부상을 당하고도 아랑곳 않고 범인을 뒤쫓으며 열정을 불태웠다.

‘크리미널마인드’ 측은 “문채원은 사건 분석은 차갑게, 현장에서는 누구보다 뜨겁게 움직이는 하선우를 표현하기 위해 혼신의 열연을 펼치고 있다”며 “캐릭터에 가까워지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는다”고 칭찬했다.

문채원은 ‘크리미널마인드’ 촬영에 앞서 액션 스쿨을 다니며 연습에 임했다. 촬영장에서는 리허설 단계부터 몸으로 부딪혀가며 연기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 앞으로는 하선우의 서사를 섬세하게 풀어내기 위해 감정 연기에도 힘을 쏟을 전망이다.

‘크리미널마인드’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