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연습생까지 17년, 과거로 돌아가도 연예인 선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제시카 / 사진제공=코리델엔터테인먼트

제시카 / 사진제공=코리델엔터테인먼트

가수 제시카가 “과거로 돌아가도 연예인의 길을 걸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제시카는 지난 7일 서울 청담동에 있는 코리델 엔터테인먼트에서 데뷔 10주년 기념 앨범 ‘마이 디케이드(My Decade)’ 발매 기념 인터뷰를 갖고 이렇게 말했다.

제시카는 “연습생 기간을 포함해 약 17년 동안 연예계에 있었다”며 “후회를 하지 않는 편이다. 다시 17년 전으로 돌아간다고 해도 똑같이 연예인의 길을 걷고, 사업을 시작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은 항상 즐겁다”며 “앞으로도 하고 싶은 일이 생기면 꼭 해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과거로 돌아가도 또 다시 연예인을 하고 싶은 가장 큰 이유로 ‘팬들이 주는 과분한 사랑’을 꼽았다. 제시카는 “그 사랑이 주는 감동이 크다”며 “힘든 일이 있어도 그 과분한 사랑 때문에 계속 힘을 내게 된다. 사랑을 받았으니 보답해야 한다는 마음을 갖게 한다”고 설명했다.

제시카는 9일 정오 데뷔 10주년 기념 세 번째 미니앨범 ‘마이 디케이드’를 발매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