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멕시코 3인방, 크리스티안과 제대로 된 서울투어 시작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오는 10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여행 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멕시코 3인방을 위한 크리스티안의 제대로 된 서울투어가 시작된다.

멕시코 친구들은 서울 강남을 돌아보며 투어를 시작했다. 싸이의 곡 ‘강남스타일’로 유명한 거리의 무대에서 춤을 추고 강남역 지하상가에 방문하는 등 진정한 강남스타일을 즐겼다.

그리고 친구 크리스티안의 소개로 강남에 있는 스크린 게임장에 방문했다. 이들은 스크린 게임장에서 축구게임을 하며 멕시코 사람들의 축구 사랑을 인증했다.

특히 멕시코 친구들은 승부욕에 불타올라 서로 게임을 이기기 위해 자신만의 축구 실력과 과도한 쇼맨십을 보여줬고 그 모습에 주위 사람들은 웃음이 떠나질 않았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오는 10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