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내 사람친구의 연애’ 로맨스 텔러 발탁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김민재 / 사진제공=Mnet '내 사람친구의 연애'

김민재 / 사진제공=Mnet ‘내 사람친구의 연애’

배우 김민재가 Mnet 새 리얼리티 프로그램 ‘내 사람친구의 연애’ 내레이터로 함께 한다.

‘내 사람친구의 연애’는 사랑을 찾고 싶은 남사친(남자 사람 친구), 여사친(여자 사람 친구) 8명이 출연하다. 이들은 3일 밤을 함께 보내며 커플 매칭과 데이트를 통해 서로를 알아가게 된다. 그 과정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에피소드와 미묘한 심리 변화를 솔직하고 흥미롭게 그려내는 프로그램이다.

김민재는 프로그램에서 이른바 ‘로맨스 텔러’를 맡는다. 시청자의 시각에서 남사친, 여사친들을 바라보고 상황과 심리를 전달하는 역할이다. 김민재는 앞서 티저 영상에서도 남사친, 여사친 사이에 일어날 수 있는 에피소드를 소개해 설렘을 자아냈다.

제작진은 “김민재의 매력적인 목소리가 ‘내 사람친구의 연애’와 잘 어울리고, ‘로맨스 텔러’로서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설레게 할 것이라 생각해 함께 하게 됐다”며 “오늘(8일) 첫 방송되는 ‘내 사람친구의 연애’에서 김민재 목소리의 매력을 충분히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김민재는 내레이션을 녹음하는 동안 상황에 몰입하며 최선을 다했다. 김민재의 목소리와 함께하는 ‘내 사람친구의 연애’는 8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을 내보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