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불허전’ 김남길X김아중, 연기도 토크도 ‘환상의 호흡’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네이버TV '명불허전' 영상 캡쳐

/사진=네이버TV ‘명불허전’ 영상 캡쳐

tvN 토일드라마 ‘명불허전’(극본 김은희, 연출 홍종찬)의 김남길 김아중이 첫방송 전부터 환상의 호흡을 뽐냈다.

8일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 ‘명불허전’ 스페셜 코멘터리 영상에는 김남길, 김아중의 토크와 명장면, 뒷이야기까지 다양한 내용이 담겼다.

‘명불허전’은 침을 든 조선 최고의 침의 허임(김남길)과 메스를 든 현대 의학 신봉자 흉부외과의 최연경(김아중)이 400년을 뛰어넘어 펼치는 조선왕복 메디활극이다.

김남길은 코멘터리쇼에서 “허임은 천재적인 침술 능력을 가지고 있었던 실존인물이었다. 드라마에서는 침술 외에는 한량인 캐릭터로 그려진다”고 소개했다.

김아중은 “최연경은 까칠하고 독종인 흉부외과 의사다. 응급상황이 많아 긴장돼 있다. 공부하면서 연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이라이트 영상은 묵직한 무게감과 유쾌하고 통쾌한 분위기를 동시에 자아냈다. 허임의 한의학과 최연경의 현대의학이 이어져 ‘명불허전’만의 매력을 뽐낸 것.

김남길은 아파트 앞에서 한밤중 ‘이리오너라~’를 외치는 엉뚱함과 능청스러운 한량 연기로 웃음을 자아냈다. 김아중 역시 수술 직후 아무도 없는 장소에서 막춤을 추거나 클럽에서 섹시 댄스를 춰 눈길을 모았다.

김남길은 “한량 연기를 하느라 정말 힘들었다”고 말했고 김아중은 “촬영할 때 클럽에서 사냐는 소리를 들을 정도”였다고 말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명불허전’은 오는 12일 오후 9시에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