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노메코, SM스테이션 20번째 주자 낙점…11일 공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페노메코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페노메코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래퍼 페노메코가 SM스테이션 시즌2의 20번째 주인공으로 낙점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8일 “페노메코의 신곡 ‘허니트(HUNNIT)’는 오는 11일 오후 6시 멜론·지니·네이버뮤직 등 각종 음악사이트에서 공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허니트(HUNNIT)’는 100을 뜻하는 영단어 ‘헌드레드(Hundred)’의 속어로 자신의 사랑을 100% 표현하는 남자와 그 이상의 사랑을 원하는 여자의 서로 다른 감정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팝 R&B와 힙합이 조화를 이루고 있으며 페노메코의 강렬한 랩과 매력적인 보컬을 동시에 만날 수 있는 노래다.

페노메코는 2014년 싱글 ‘라이트 데어(Right There)’로 데뷔해 뛰어난 실력과 독특한 음악 세계를 인정받고 있으며, 지코, 크러쉬, 딘 등 대세 아티스트들이 소속된 크루 팬시차일드의 멤버이자, 수란·우태운 등이 소속된 밀리언마켓의 일원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SM스테이션 시즌2는 매주 다양한 아티스트, 프로듀서, 작곡가들과의 협업으로 완성도 높은 음원 및 콘텐츠를 선보여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