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 태국 단독 팬미팅서 팬서비스 폭발…’다정’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지수 / 사진제공=DO concert

지수 / 사진제공=DO concert

배우 지수가 지난 4일 태국 방콕에서 단독 팬미팅을 진행했다.

지수가 출연한 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와 ‘힘쎈여자 도봉순’이 태국에서 정식 방영되기 전임에도 팬들의 관심이 이어져 눈길을 끌었다. 지수는 밴드 혁오의 ‘소녀’를 부르며 객석에서 깜짝 등장했다. 노래 한 곡이 끝날 때까지 객석을 돌아다니며 팬들과 손을 잡거나 눈을 맞추며 팬서비스를 이어갔다.

무대로 올라 토크를 진행하면서도 돌발 팬서비스를 펼쳤다. 팬들의 질문을 직접 받아 답해주는 코너에서는 팬들을 무대 위로 불러 함께 커플 댄스를 췄고 애교를 보여달라는 팬에게 직접 내려가 환호를 이끌었다.

기본적인 인사말을 넘어 팬들에게 하고 싶은 얘기를 직접 연습해 태국어를 구사하기도 했다. 팬들에게 즐거움을 주고 싶다며 태국의 최신 유행어까지 배운 지수의 열정에 팬들이 열광했다.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지수에 화답하기 위해 태국 팬들 또한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준비했다. 팬들이 직접 만든 영상과 카드 섹션 이벤트에 지수는 눈물을 참아냈다. 그는 “부모님이 생각난다. 이렇게 사랑받을 수 있는 존재로 태어나게 해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지수는 12월에 방영 예정인 OCN 새 드라마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에서 대신 형을 살아주는 속칭 ‘형받이’ 한강주 역을 맡아 파격 변신을 예고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