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틴, 데뷔 1개월 만에 日 데뷔 ‘초고속’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마이틴 / 사진제공=뮤직웍스

마이틴 / 사진제공=뮤직웍스

신인그룹 마이틴이 데뷔 1개월 만에 일본에서 정식으로 데뷔한다.

마이틴은 지난달 26일 첫 번째 미니 앨범 ‘마이틴 고!(MYTEEN GO!)’를 내놓고, 데뷔곡 ‘어마어마하게’로 가요계에 첫 발을 뗐다.

이들은 정식 데뷔에 앞서 ‘팔로우 마이틴’이라는 이름으로 학교 투어를 열고 윙카 버스킹, 홍콩 팬미팅 등으로 국내외에서 활약했다. 이때부터 이미 일본에서 수차례 러브콜을 받았다.

이에 마이틴은 오는 19일 일본 도쿄로 출국해 10일간 데뷔 앨범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팬들과 함께 하는 이벤트와 쇼케이스, 매체 인터뷰 등을 갖는다.

마이틴 일본 데뷔 쇼케이스는 27일 도쿄 에비스더가든홀에서 개최되며, 3000석 규모로 열린다.

마이틴 멤버들은 “아직 데뷔 한 것도 실감이 나지 않는데 일본 데뷔까지 앞두고 있어서 신기하고 얼떨떨하다. 그래서 더 실감이 나지 않는다. 사랑해 주시는 것에 보답하기 위해 항상 열심히 하는 마이틴이 되겠다”는 소감을 내놓았다.

마이틴은 Mnet ‘슈퍼스타K6’ TOP4 출신 송유빈을 필두로 이태빈, 천진, 신준섭, 은수, 시헌, 한슬 등 7명의 멤버들로 구성됐다. 밝고 활발한 매력으로 사랑받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