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터보 김정남 “나는 종국이 없으면 안 된다” 무한 애정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터보 김정남이 멤버 김종국을 향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오는 9일 방송될 ‘라디오스타’에는 터보 김종국-김정남-2PM 황찬성-위너(WINNER) 김진우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터보 김종국-김정남의 ‘라디오스타’ 동반 출연은 이번이 처음. 김종국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터보라는 이름을 23년 간 지켜 온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어 세계 최초로 전(前)-현(現) 멤버가 함께 활동하고 있는 그룹 임을 밝히며 남다른 위엄을 드러냈다.

특히 김정남은 김종국에게 유독 의존적인 모습을 보여줘 MC들을 웃게 만들었다. 김정남은 “전 종국이 없으면 안돼요~”라며 대놓고 애정을 드러내더니 김종국을 위한 헌정 개인기까지 공개했다. 김종국은 김정남의 ‘혼자 추는 탱고’ 개인기에 “처음 보는데”라며 신기해했고 형의 귀여운 춤에 큰 웃음을 지었다.

‘라디오스타’는 오는 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