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소녀시대 “데뷔 10주년 예상 못해…시간 빨라”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네이버 V라이브 영상 캡쳐

/사진=네이버 V라이브 영상 캡쳐

그룹 소녀시대가 7일 생방송된 V라이브에서 데뷔 10주년을 맞이한 소감을 밝히고 얘기를 나눴다.

리더 태연은 “10주년을 맞이할 거라 예상했느냐”고 말을 꺼냈다. 효연은 “오래할 거라 예상했지만 이렇게 빨리 10주년 맞을 줄 몰랐다”고 말했다.

수영은 “우리가 10년을 맞은 것처럼 안 느껴진다”며 실감나지 않는다고 했다. 수영은 “10년 뒤에 뭐하고 있을 것 같으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는데 ‘그 때는 사실 29, 30이라는 숫자가 진짜 언니처럼 느껴져서 결혼한 멤버도 있지 않을까요? 다 같이는 모여있을 것 같아요’ 라고 했다”며 “우리 마음은 아직 한창인 20대이고, 아직 어린이 같은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타파니는 “지금의 우리 나이가  (예전에는)먼 일이라고 생각했는데 지금 생각하면 또 새로운 걸 시작하는 시기인 것 같다. 연기를 하고 솔로 하는 친구도 있고. 시작하는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