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류필립, ‘비디오스타’ 최초 동반 출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연예계 대표 연상연하 커플 가수 미나와 류필립이 ‘비디오스타’에 함께 출연한다.

오는 8일 방송될 ‘비디오스타’ ‘솔로오열 특집! 이 커플 실화임?’ 편에서는 미나와 류필립, 이파니와 서성민 커플이 출연한다.

17살 차 연상연하로 유명한 미나, 류필립은 결혼과 자녀 계획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털어 놓았다.

미나는 “자녀는 1~2명 정도 생각하고 있다. 쌍둥이로 한 번에 낳아도 좋다”고 밝혔다. 류필립은 “안 낳아도 되지 않나”고 말해 미나를 서운하게 만들었다.

그는 이내 “평소 미나가 아기 문제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며 “그 모습을 보니 우리끼리 행복한 것만으로도 충분하지 않나” 생각했다며 배려심을 드러냈다.

또 미나와 류필립은 현장에서 이승기의 ‘내 여자라니까’를 함께 부르며 달달한 분위기를 자랑했다.

두 사람의 사랑이야기는 오는 8일 오후 8시30분 ‘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