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요시자와 아키호 ‘E컵의 아찔한 볼륨감’

[텐아시아=조준원 기자]일본 AV 배우 요시자와 아키호(Akiho Yoshizawa,吉沢 明歩)가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클럽에서 열린 일본 AV 전문 매체 ‘마사오닷컴’과 인터넷 방송 모모TV가 주최한 ‘요시자와 아키호의 팬 미팅’ 행사에 참석해 웃고 있다.

요시자와 아키호 팬미팅

일본 AV 배우 요시자와 아키호(Akiho Yoshizawa,吉沢 明歩)가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클럽에서 열린 일본 AV 전문 매체 ‘마사오닷컴’과 인터넷 방송 모모TV가 주최한 ‘요시자와 아키호의 팬 미팅’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일본 AV배우로서 전설적인 존재인 요시자와 아키호는 2003년 혜성같이 등장, 데뷔 직후부터 폭발적 인기를 끌었으며 업계 특성 상 배우 수명이 짧은 일본 연예계에서 무려 14여 년간 정상의 자리를 지켜 온 탑클래스 배우이다.

‘AV의 살아있는 전설’ ‘AV의 여왕’ 이라고 불리는 요시자와 아키호는 아름다운 외모와 청순한 이미지로 많은 팬들에게 사랑을 받으며,에비스 마스캇츠(일본 아이돌)의 멤버로서 활동 뿐 아니라 가수와 예능, 드라마, 영화 등 폭넓은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