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긴 어게인’ 유희열 “비틀즈의 음악은 첫 번째 충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비긴 어게인'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비긴 어게인’ 방송화면 캡처

그룹 비틀즈가 활동한 영국의 캐번 클럽을 찾은 가수 유희열이 “이상한 기분”이라고 말했다.

유희열은 6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비긴 어게인’에서 “어렸을 때부터 비틀즈의 노래를 들으며 자랐다. 그들의 음악이 시작된 곳에 오니 이상한 기분이다. 믿기지 않는다”고 웃었다.

그는 또 “비틀즈의 음악을 처음 들었을 때 매우 놀랐다. 음악으로 느낀 첫 번째 충격 혹은 경험”이라고 회상했다.

유희열을 비롯해 가수 윤도현, 이소라 등은 캐번 클럽에서 버스킹을 열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