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이상순, 나는야 오이팩 전도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캡처

가수 이상순이 6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서 손님들에게 “어제 오이팩을 했다”고 말했다.

지난밤 이효리는 이상순의 얼굴에 오이를 올려줬고, 이상순은 자신의 모습을 확인한 뒤 웃음을 참지 못했다. 이효리 역시 박장대소했다.

이상순은 아이유에게 사진을 찍어 보냈고, 아이유도 “하루의 피로가 날아가는 사진”이라고 평가했다.

이상순은 다음날 이효리에게 오이팩의 효과를 확인했고, 손님들에게도 “오이팩을 하고 잤다”며 또 한번 사진을 보여줬다. 손님들도 크게 웃으며 화답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