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핑 지수, ‘아는 형님’들에 개인기 뺏겨 “짱이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캡처

/사진=JTBC ‘아는 형님’ 캡처

그룹 블랙핑크 지수가 준비한 개인기를 JTBC ‘아는 형님’ 멤버들에게 빼앗겼다.

5일 방송된 ‘아는 형님’에 게스트로 출연한 지수는 자신의 장점으로 어깨를 꼽았다. “어깨 위에 물병을 올려둘 수 있다”는 것.

지수는 곧바로 물병을 어깨 위에 올려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나 입을 떼는 순간 물병이 어깨에서 떨어졌다. 지수가 “내 개인기 어떠냐”고 묻자 이수근은 “형편 없다”고 일침을 가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때 민경훈이 어깨 위에 물병을 올려 두고 오랜 시간 버텼다. 김영철은 물병을 올린 상태로 말도 했다. 지수는 자신보다 자신의 개인기를 더 잘 소화하는 ‘아는 형님’ 멤버들을 보며 “우와, 짱이다”고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