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모방’ 주상욱, 분량 욕심에 무리수 “때려주세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주상욱 / 사진제공=MBC '세모방'

주상욱 / 사진제공=MBC ‘세모방’

배우 주상욱이 과한 분량 욕심에 무리수를 투척했다.

5일 방송되는 MB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은 불교TV의 예능 버라이어티 ‘세상만사’와 협업에 나선다.

‘세모방’은 국내를 비롯한 세계 곳곳의 방송 프로그램에 MC 군단을 투입, 실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참여해 방송을 완성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주상욱은 참선을 하다 말고 스님에게 죽비 세례를 받는 멤버들의 모습을 부러워했다.

결국 주상욱은 분량 욕심을 참지 못하고 “스님! 저도 때려주십시오!”라고 외쳤다. 스님은 따끔한 일격으로 불타오르는 그의 욕심을 잠재웠다. 멤버들은 밀려오는 고통에 몸부림치는 주상욱의 모습을 보며 웃음을 터트렸다.

주상욱의 의욕 넘치는 모습은 계속됐다. 그는 스님들과 담소를 나누는 멤버들과 달리 침묵하더니 “(이 장면은) 방송에 안 나올 것 같다”고 이유를 밝혀 웃음을 더했다. 또 주상욱은 청소를 하다가도 “인생의 고통을 느낄 수 있는 것은 없냐”는 둥 엉뚱한 질문들을 던졌다.

제작진은 “오늘 주상욱의 활약을 기대하셔도 좋다”면서 “다양한 매력의 멤버들 사이에서 ‘분량 사냥꾼’ 주상욱이 적극적인 자세로 분량 사냥에 성공해가는 모습을 앞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세모방’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