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중’ 용국&시현, 순백의 섹시美… ‘더.더.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쇼!음악중심' 캡처

/사진=MBC ‘쇼!음악중심’ 캡처

듀오 용국&시현이 순백의 섹시미를 뽐냈다.

용국&시현은 5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데뷔곡 ‘더.더.더(the.the.the)’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용국&시현은 하얀색 정장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용국의 나른한 눈빛과 시현의 치명적인 표정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신인그룹 답지 않은 섹시한 매력으로 무대를 장악했다. 또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음색으로 훌륭한 라이브를 선사했다.

‘더.더.더’는 작곡가 디바인채널, 작사가 제이큐(JQ)가 참여한 곡으로 일렉트로닉을 베이스로 딥하우스 비트가 가미된 곡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