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김민종·카이 사로잡은 목소리… 주인공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김민종, 카이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김민종, 카이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MBC ‘복면가왕’ 패널로 출연한 김민종과 카이가 복면가수의 목소리에 반해 삼각관계를 형성했다.

6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61대 가왕 영희에게 도전하는 복면가수 8명의 듀엣곡 대결이 펼쳐진다.

그중 한 복면가수의 영롱한 음색이 패널과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카이는 특히 “천사의 음성이다” “사랑에 빠진 것 같다”고 극찬했다.

김민종 또한 “이 목소리를 듣고 반하지 않을 남자는 없다” “한 눈에 반했다” 고 호감을 드러냈다. 이를 지켜보던 김구라는 “이 공간에서 삼각관계가 이루어지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 김성주는 복면가수에게 “(김민종과 카이) 두 분 중 어느 쪽이 취향이냐”고 물었고, 복면가수의 답변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

복면가수가 선택한 한 명은 5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