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마’ 이선빈 “캐릭터 중심 잡으려 노력 중”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이선빈 / 사진제공=웰메이드예당

이선빈 / 사진제공=웰메이드예당

배우 이선빈이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연출 양윤호, 극본 홍승현)에서 맡은 유민영 역할에 대해 “캐릭터의 감정이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고 중심을 잡을 수 있도록 신경 쓰고 있다”고 밝혔다.

이선빈은 ‘크리미널 마인드’에서 화려한 외모, 탁월한 언변을 바탕으로 남다른 의사소통 능력을 가진 유민영 역을 맡았다. 극중 유민영은 언론 통제, 사건 현장 분석까지 남다른 활약을 보이고 있다.

이선빈은 5일 소속사 웰메이드 예당을 통해 “유민영은 국가범죄정보국 범죄행동분석팀 NCI의 미디어 담당관”이라고 소개하며 “요원들과 언론의 중개 역할을 하는 중책을 맡고 있는 만큼, 극 초반에는 어떻게 해야 내가 하고 있는 말이 상대방에게 더 잘 전달되고 신뢰를 얻을 수 있을지 목소리 톤, 시선처리, 제스처 등을 고민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은 언론을 상대할 때의 다소 냉철한 외면과 달리 따뜻하고 마음 약한 내면을 가지고 있는 유민영 캐릭터가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고 중심을 잡을 수 있도록 신경 쓰고 있다”고 덧붙였다.

캐릭터를 꼼꼼히 분석한 결과는 연기로 드러났다. 이선빈은 ‘크리미널 마인드’에서 선보인 연기로 호평을 얻고 있다. ‘크리미널 마인드’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