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오늘(5일) 태국서 월드투어 돌입… 열기 뜨겁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에인먼트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에인먼트

그룹 세븐틴이 5일 태국 방콕에서 첫 월드투어 ‘다이아몬드 엣지’의 막을 올린다. 이에 앞서 지난 4일 오후 호텔 ‘방콕 메리어트 마르퀴스 퀸즈파크(Bangkok Marriott Marquis Queen’s Park)’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는데, 현지 언론 75개에서 100여 명의 취재진이 모여 세븐틴을 향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특히 태국에서 손꼽히는 ‘데일리 뉴스(Daily News)’, ‘타이랏(Thairat)’과 같은 매체는 물론 ‘CH.3’ 등 태국에서 시청률 70%가 나오는 방송사에서도 기자회견에 참석해 세븐틴의 현지 인기를 실감케 했다.

세븐틴은 “항상 열정적으로 반응해주시는 태국 팬분들 덕분에 태국에 벌써 세 번이나 올 수 있게 됐다. 많은 사랑 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방콕 콘서트에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 항상 열심히 하는 세븐틴이 되겠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태국 현지 언론은 칼군무로 유명한 세븐틴에 대해 극찬했으며, 태국 시트콤에 특별 출연하게 된 멤버 민규에 대한 관심도 보였다. 이에 민규는 “첫 연기라 긴장됐지만 함께한 선배님들과 정말 열심히 했으니 좋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민규는 실제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 열정으로 시트콤을 연출한 PD를 비롯해 모든 스태프들에게 칭찬을 받았다.

세븐틴은 이날 공연을 시작으로 월드투어 ‘다이아몬드 엣지’를 통해 전 세계 팬들을 만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