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첫 방송, 시청률 10% 돌파… 동시간대 1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 사진=tvN 제공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 사진=tvN 제공

새롭게 돌아온 tvN ‘삼시세끼’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4일 첫 방송을 내보낸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은 유료플랫폼 가구 기준 평균 시청률 10.6%를 나타냈다.

순간 최고 시청률은 13.3%를 기록했다.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삼시세끼’는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 때우기를 낯설고 한적한 농촌과 어촌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프로그램이다. 매 시즌마다 소소한 일상의 행복을 선사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서진, 에릭, 윤균상이 출연하며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