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JJ 프로젝트, 데칼코마니처럼… 환상의 호흡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뮤직뱅크' 화면 캡쳐 / 사진=KBS 제공

‘뮤직뱅크’ 화면 캡쳐 / 사진=KBS 제공

그룹 JJ 프로젝트(진영 제이비)가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JJ 프로젝트는 4일 방송한 KBS2 ‘뮤직뱅크’에서 신곡 ‘내일, 오늘’로 컴백했다.

이날 편안한 캐주얼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른 JJ 프로젝트는 의자를 안무에 활용해 한 편의 연극을 연상케 하는 무대를 만들었다. 두 사람은 마치 서로 거울을 보는 것 같은 동작의 안무를 통해 남다른 호흡을 자랑했다.

‘내일, 오늘’은 JJ 프로젝트만의 섬세한 감수성과 성장기를 엿볼 수 있다. 무한한 가능성을 지니면서도 동시에 한없이 유약한 청춘들이 삶을 마주하다 겪는 시간과 선택에 대한 고민, 가보지 않은 두 갈래 길 중에 한 곳을 택해야 한다는 고민이 담겨있다.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박진영과 JB, 진영이 공동 작사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