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백의 신부’ 신세경, 연기력부터 스타일링까지 ‘물올랐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하백의 신부 2017' 신세경

‘하백의 신부 2017’ 신세경

tvN 월화 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에 출연 중인 배우 신세경이 물오른 미모와 연기력으로 ‘워너비 스타’에 등극했다.

‘하백의 신부 2017’에서 윤소아를 연기 중인 신세경의 세련된 스타일링이 인기를 끌고 있다.

신세경은 극 중 까칠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캐릭터의 입체감을 위해 데뷔 이후 가장 짧은 단발로 변신했다. 밝은 오렌지색의 단발 헤어스타일은 ‘신세경 단발’로 입소문을 탔다. 또한 의상에 따라 달라지는 포인트 립메이크업에 쓰인 제품까지 인기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다.

센스 있는 패션 역시 화제다. 신세경은 극 중 현실성 있는 캐릭터를 표현하기 위해 하이힐을 포기하고 주로 운동화를 신는다. 신세경은 댄디한 룩에 재킷과 바지 등 실용성을 더한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

연기력 역시 주목받고 있다. 자칫 오버하면 어색해질 수 있는 코믹 연기도 자연스럽다. 다크서클이 가득한 엉뚱한 연기부터 가슴을 울리는 눈물 연기까지 신세경의 연기력이 극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다.

‘하백의 신부 2017’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1시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