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섹시부터 귀여움까지 ‘다 되잖아’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나인뮤지스 '러브시티'

나인뮤지스 ‘러브시티’

그룹 나인뮤지스(경리 혜미 소진 금조)가 신곡을 통해 섹시하면서도 귀여운, 이중 매력을 뽐냈다.

지난 3일 나인뮤지스는 데뷔 후 첫 리패키지 앨범 ‘뮤지스 다이어리 파트3 : 러브시티'(MUSES DIARY PART3 : LOVE CITY)의 타이틀곡 ‘러브시티'(Love City)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러브시티’는 공개 후 올레 뮤직 실시간 차트에서 음원 순위 1위(오전 4시 기준)를 기록했다. 여름에 잘 어울리는 세련되고 트랜디한 멜로디와 톡톡 튀고 특이한 가사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나인뮤지스 특유의 섹시함을 놓치지 않았다. 여기에 귀여움을 자아내는 비주얼과 ‘알파벳 댄스’, ‘앙탈 댄스’, ‘까꿍 댄스’가 포인트인 사랑스러운 퍼포먼스가 함께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러브시티’는 팝 장르의 댄스곡이다. 도시의 차갑고 자신감 넘치는 여자의 모습을 세련되게 담아냈다. 자신에게 추파를 던지며 대시하는 남자에게 직설적인 가사를 통해 당당한 여자의 모습을 표현했다. 경리가 작사, 소진이 랩 메이킹에 참여했다.

앞서 ‘기억해’로 이별의 아픔으로 인해 자신의 정체성을 찾지 못하는 여자를 보여줬다면, ‘러브시티’를 통해서는 당당하고 자신감 넘치는 여자의 모습을 그리는데 성공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