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혁, ‘한 여름의 추억’ 출연 확정… 최강희와 호흡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이준혁

이준혁

배우 이준혁이 JTBC 2부작 드라마 ‘한여름의 추억’(가제) 출연을 확정했다. 그는 하반기에도 바쁜 행보를 이어간다.

‘한여름의 추억’은 웹드라마 ‘힙한 선생’을 연출한 심나연 PD의 작품이다. 이준혁은 남자 주인공 박해준 역을 맡아 앞서 출연을 확정한 최강희와 호흡을 맞춘다.

극 중 박해준은 팝 칼럼니스트다. 자신이 쓰는 칼럼만큼 딱딱하고 이성적인 성격의 소유자다. 그렇지도 그도 한 때 사랑 앞에선 모든 걸 내려놓았을 만큼 열정적이고 따뜻한 면모도 지니고 있다.

이준혁의 변신이 돋보일 전망이다. 그는 최근 종영한 tvN ‘비밀의 숲’에서 열등감과 자격지심으로 똘똘 뭉친 비리검사 서동재 역을 맡아 열연했다. 리얼한 연기를 통해 ‘얄밉재’ ‘인간박쥐’ 등의 별명을 얻었다.

이준혁은 현재 촬영 중인 KBS2 새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서 사려 깊은 온(溫)미남 지영훈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