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기 성공한’ 뉴이스트 김종현, ‘수상한 가수’ 판정단 합류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수상한 가수' 김종현

‘수상한 가수’ 김종현

tvN 음악 예능 프로그램 ‘수상한 가수’에 그룹 뉴이스트 김종현이 판정단으로 새롭게 합류한다.

오는 4일 오후 8시 20분에 방송하는 ‘수상한 가수’에 김종현이 판정단으로 출연한다. 데뷔 5년차 아이돌 가수인 김종현은 엠넷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발군의 실력과 리더십으로 주목 받으며 재기에 성공했다. 긴 무명시기를 거쳐 인기 스타로 거듭난 김종현은 대중적인 인지도가 부족한 가수들을 위해 스타의 인지도를 빌려주는 복제가수 서바이벌 ‘수상한 가수’의 취지를 제대로 전달할 판정단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김종현은 “뉴이스트W로 새롭게 돌아온 JR”이라고 본인을 소개하며 “무척 떨린다. 힘든 무명시절의 아픔을 누구보다 잘 알기에, 무대 뒤 진짜 가수들이 얼마나 떨리고 긴장될지 잘 안다. 누구보다 열심히 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김종현은 ‘수상한 가수’에 합류하게 된 기쁨을 박력 있는 ‘나야 나’ 댄스로 표현했다.

‘아이돌 박사’ 박소현은 “김종현은 강원도 강릉 출신이다. 형과 누나 2명이 있다. 일본어를 굉장히 잘하고, 만화책과 게임을 좋아하고 토마토를 싫어한다. 2012년 뉴이스트로 데뷔한 김종현이 뉴이스트W로 다시 돌아왔다. 잘 부탁 드린다”고 직접 소개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수상한 가수’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20분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