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주년’ 소녀시대, 뜨거운 축제가 시작된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소녀시대

소녀시대

데뷔 10주년을 맞은 그룹 소녀시대의 새 앨범이 오늘(4일) 베일을 벗는다.

소녀시대는 금일 오후 6시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등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정규 6집 ‘홀리데이 나이트'(Holiday Night)의 전곡 음원을 공개하며, 더블 타이틀 곡 ‘홀리데이'(Holiday)와 ‘올 나이트'(All Night)의 뮤직비디오도 공식 홈페이지 및 유튜브 SMTOWN 채널 등에서 동시 오픈한다.

‘홀리데이’ 뮤직비디오는 소녀시대의 화려한 퍼포먼스와 뮤지컬적 연출이 돋보이는 구성이다. ‘올 나이트’ 뮤직비디오는 밤새 축제를 즐기듯 춤을 추는 멤버들의 모습과 진솔한 인터뷰가 담겨 있다. 소녀시대만의 다채로운 매력을 만날 수 있다.

‘홀리데이’와 ‘올 나이트’를 비롯해 소녀시대의 컴백을 알리는 서막과 같은 곡 ‘걸스 아 백'(Girls Are Back), 사랑하는 연인에게 든든한 팬과 같은 존재가 되어 힘을 주는 이야기를 담은 R&B 팝 장르의 ‘팬'(FAN), 오랜 기간 변치 않는 마음으로 함께해 온 소녀시대 멤버들의 우정을 표현한 미디엄 템포의 팝 R&B 곡 ‘온리 원'(Only One)도 함께 수록됐다.

파워풀한 댄스 곡 ‘스위트 토크'(Sweet Talk)의 가사는 서현이 작사했다. 사랑에 빠지기 직전의 남녀가 서로에게 느끼는 호감을 그렸다. 미디엄 템포의 팝 곡 ‘오랜 소원(It’s You)’은 유리가 작사를 맡았다. 10년 동안 변함없이 옆을 지켜준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 밖에도 이번 앨범은 다양한 사운드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미디엄 템포의 발라드 곡 ‘원 라스트 타임'(One Last Time), 이별 후 느끼는 감정을 맛으로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인 어쿠스틱 장르의 ‘러브 이지 비터'(Love Is Bitter), 연인과 다시 만난 순간의 벅찬 감정을 담은 팝 발라드 장르의 곡 ‘라이트 업 더 스카이'(Light Up the Sky) 등 총 10곡으로 구성됐다. 한층 깊고 풍성해진 소녀시대의 음악 세계를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