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는’ 장서희, 길거리에 쓰러져…무슨 사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언니는 살아있다'

/사진=SBS ‘언니는 살아있다’

SBS 토요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 장서희가 쓰러졌다.

‘언니는 살아있다’ 측은 4일 장서희가 길거리에서 쓰러져 있는 모습이 담긴 촬영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장 차림의 민들레(장서희)와 바닥에 쓰러진 채 정신을 잃은 민들레 사진이 담겼다. 특히 쓰러진 민들레를 안고 오열하는 구회장(손창민)과 두 사람의 모습을 지켜보고 있는 계화(양정아)의 모습이 포착돼 어떤 사연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필순(변정수)에 이어 들레 역시 악행을 저질러 온 계화가 스스로 잘못을 인정하도록 충격 요법을 줄 예정이다. 계화가 언제까지 버틸 수 있을지 관심을 갖고 주목해 달라”고 말했다.

‘언니는 살아있다!’는 오는 5일 오후 8시45분에 2회 연속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