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의 왕비’, 동시간대 2위로 퇴장… 시청률 7.6% 기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7일의 왕비' / 사진=방송 캡처

‘7일의 왕비’ / 사진=방송 캡처

KBS2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가 동시간대 시청률 2위로 퇴장했다.

4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의 집계에 따르면 지난 3일 방송된 ‘7일의 왕비’ 마지막회는 7.6%(이하 전국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7.1%보다 0.5%포인트 상승한 수치이자 동시간대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동시간대 방송한 MBC ‘죽어야 사는 남자’는 8.7%, 9.6%, SBS ‘다시 만난 세계’는 6.8%, 7.5%의 시청률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헤어졌던 신채경(박민영)과 이역(연우진)이 시간이 흘러 결국 만난 뒤 “사랑한다”고 고백하는 장면으로 끝을 맺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