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고경표, “박명수는 촬영 때 많이 누워있어” 폭로에 폭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해피투게더'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해피투게더’ 방송화면 캡처

KBS2 ‘해피투게더3’에서 고경표에 박명수를 폭로했다.

3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에서는 고경표가 “박명수 씨는 ‘무한도전’ 촬영하는데 많이 누워 계시더라”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무한도전’ 출연 당시를 언급하며 “박명수 씨 기억이 남다른 게 있다고 들었다”고 고경표에게 물었다. 고경표는 “‘무한도전’ 촬영하는데 많이 열심히 안 하시더라고요. 많이 누워 계시고”라고 전했다.

그래도 좋은 점이 있지 않겠냐는 전현무의 말에 고경표는 “좋은 얘기는 프로페셔널 하신 게 방송에 쓰일 부분만 하시더라고요”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누워있는 박명수를 유재석이 일으킨다고 증언했다. 유재석 역시 동면의 양면처럼 다른 점이 있지 않냐는 말에는 “앞뒤가 다르다. 예능에서는 친근하고 다가가기 쉬울 것 같은데 실제로 보면 카리스마가 있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