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 마인드’ 손현주, 가족 보호 프로그램 보낸 후 수사 착수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크리미널마인드' 방송화면 캡처

/ 사진=tvN ‘크리미널마인드’ 방송화면 캡처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의 손현주가 가족들을 보호 프로그램에 보냈다.

3일 방송된 ‘크리미널 마인드’에서는 강기형(손현주)가 리퍼에게 위협받는 가족을 보호 프로그램에 보냈다.

아들을 찾은 강기형은 동료들의 추천으로 가족을 보호프로그램에 보냈다. 강기형은 무거운 마음으로 리퍼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다. 그는 리퍼의 유일한 목격자인 피해자의 아이들의 진술을 바탕으로 살인 용인자들을 조사했다.

그러나 수사는 답보 상태에 빠져 앞으로의 전개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