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사무엘, 상큼부터 성숙까지 다 하는 ‘식스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무엘 /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사무엘 /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솔로 가수 사무엘이 다채로운 매력의 데뷔 무대를 선보였다.

사무엘은 3일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서 상큼함부터 성숙함까지 고루 느껴지는 ‘위드 유’와 ‘식스틴’ 무대를 펼ㄹ쳤다.

‘식스틴’은 사무엘의 나이인 16세에서 힌트를 얻어 만든 곡이다. 풋풋한 순수함과 때묻지 않은 순수함이 담긴 노래로 사무엘의 지금 모습을 가장 잘 표현해줄 수 있는 곡이다.

사무엘은 청하와 함께 성숙한 매력으로 무대를 장악하다가도 타이틀곡’ 식스틴’을 부를 때는 청량함을 보여줬다.

사무엘은 지난 2일 ‘식스틴’을 발매한 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