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철수의 음악캠프’, 오늘(3일) 방송 1만 회 기념 특별 편성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

사진=MBC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

MBC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가 오늘(3일), 방송 1만 회를 맞이한다.

첫 방송을 시작한 1990년 3월 19일부터 단 한 번의 진행자 교체 없이 청취자들과 만나며 국내 최장수 팝 전문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명성을 쌓아왔다.

1만 회를 맞아 이날 방송은 ‘나와 음악캠프’라는 주제로 특별 편성된다. 1,2부에서는 애청자들을 초대해 ‘만일, 음악캠프가 내 인생에 없었다면’이라는 주제로 배철수DJ와 이야기를 나눈다.

또 3,4부에서는 ‘배철수의 음악캠프’ 터줏대감인 음악 평론가 임진모와 가수 김수철이 출연한다. 김수철은 ‘배철수의 음악캠프’ 타이틀 뮤직인 비엔나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Satisfaction’을 추천한 당사자. 방송 말미에는 프로그램과 인연이 깊은 깜짝 게스트와의 전화 연결도 준비돼있다.

‘배철수의 음악캠프’는 매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MBC FM4U(수도권 91.9MHz)에서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