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코페, 4일 2차 티켓 판매…박미선 디너쇼부터 해외 공연까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부코페' 공연 리스트 / 사진제공=(사)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조직위원회

‘부코페’ 공연 리스트 / 사진제공=(사)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조직위원회

제5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이하 부코페)’ 2차 티켓 판매가 오는 4일 오후 2시에 시작된다.

2차에는 ‘박미선 30주년 자선 디너쇼(마르고 닳도록)’부터 ‘투맘쇼’ ‘개그지’ ‘뉴머 1번지’ ‘Miss 개그 코리아’ ‘부산 시민이 주인공’ ‘뉴머 1번지’ ‘베테랑’ ‘쪼아맨과 멜롱이’ 등 국내 공연 9개 팀과 ‘가마루쵸바’ ‘Pss Pss’ ‘스틱 스톤 브로큰 본’ ‘마리오 퀸 서커스’ ‘Pop Pop’ 등 해외 공연 5개 팀이 준비됐다.

데뷔 30주년을 맞은 박미선의 코미디 인생을 되돌아보는 ‘박미선 30주년 자선 디너쇼(마르고 닳도록)’는 개그맨 최초의 디너쇼라 의의가 크다. 박미선의 명품 토크와 노래 열창, 콩트 등이 관객들을 웃길 예정이다. 개그우먼 정경미, 김경아, 조승희가 ‘투맘쇼’를 통해 육아에 지친 독박 육아맘들을 위한 토크로 웃음과 공감을 책임진다. 자존심, 결혼, 여자까지 세 가지를 포기한 인기 개그우먼 4인방이 뭉친 ‘Miss 개그 코리아’는 가슴으로 웃기는 공연으로서 폭소 가득한 시간을 선사한다.

이외에도 수많은 국내 팀은 물론 해외 팀까지 부산을 코미디와 웃음으로 물들이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축제의 전야 공연을 뜨겁게 달굴 ‘가마루쵸바’는 일본 최고의 판토마임 듀오로 23개국 150곳 이상의 페스티벌에서 공연을 하는 세계적인 팀이다.

‘스틱 스톤 브로큰 본’은 한 명의 아티스트가 그림자와 인형을 이용해 웃음과 놀라움을 선사한다. ‘Pss Pss’는 오로지 몸을 이용한 곡예로 아찔함을 자아낼 서커스까지 공연이다. 즉석에서 관객들과 호흡하는 즉흥 코미디 공연 ‘Pop Pop’, 퀸의 음악과 함께하는 퍼포먼스 코미디 ‘마리오 퀸 서커스’ 등 해외 공연 팀 역시 이번 ‘부코페’의 관전 포인트다.

‘부코페’는 오는 25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9월 3일까지 10일간 진행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