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랭킹쇼 123’ 박경, 녹화 도중 머리 밀릴 뻔한 사연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박경/사진=MBC '랭킹쇼 1,2,3'

박경/사진=MBC ‘랭킹쇼 1,2,3’

MBC 예능 프로그램 ‘랭킹쇼 1,2,3’에 출연한 블락비 박경이 녹화 도중 머리를 밀릴 뻔한 난감한 상황에 처했다.

‘랭킹쇼 1,2,3’는 공통 주제로 모인 5인의 도전자들의 다양한 힌트와 개인기를 통해 연예인 추리단이 도전자 5팀의 서열을 예측하는 프로그램. 박경을 난감하게 만들었던 첫 방송의 주제는 “헤어디자이너 경력 순서로 줄을 세워라!”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화려한 염색 기술을 자랑하는 ‘글로벌 헤어 여신’, 자매 헤어디자이너 ‘까끌래 언니·뽀끌래 동생’, 74세 최고령 헤어디자이너 ‘가위손 천사’ 등이 출연해 화려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특히 남성 헤어디자이너 ‘청담동 유아인’은 시청자들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5분 셀프 스타일링을 선보여 여성 출연자들의 환호를 받았다.

박경은 이들의 짧은 퍼포먼스에서도 높은 집중력을 보이며 폭풍 추리를 이어나갔다. ‘청담동 유아인’의 스타일링을 본 후 “저 머리는 남자라면 흔하게 스타일링 가능하다”며 청담동 유아인의 커트 실력을 보고 싶다고 요청했다. 하지만 곧이어 “박경 씨 머리를 커트해 보자”라는 대답에 말 그대로 멘붕 상태에 빠진 박경. 흔들리는 동공을 감추지 못하는 그의 모습에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다.

‘랭킹쇼 1,2,3’는 오는 4일 오후 8시 55분에 처음으로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