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운전사X악동뮤지션, 조용필의 ‘단발머리’ M/V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택시운전사'X악동뮤지션 / 사진제공=쇼박스

‘택시운전사’X악동뮤지션 / 사진제공=쇼박스

영화 ‘택시운전사’가 듀오 악동뮤지션과 함께한 ‘단발머리’ 특별 협업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영화 ‘택시운전사’ 제작사 (주)더 램프는 한국 영화 최초로 조용필의 ‘단발머리’를 삽입한데 이어 악동뮤지션이 리메이크한 ‘단발머리’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단발머리’는 1980년대 감성을 대변하는 명곡이자 영화 속 서울 택시운전사 김만섭(송강호)이 운전 중 무심히 따라 부르는 애창곡으로 등장한다. 그 시대를 살아가는 평범한 사람인 만섭의 밝은 성격을 나타내는 곡이기도 다.

악동뮤지션 특유의 밝고 따뜻한 감성이 더해진 ‘단발머리’ 특별 협업 뮤직비디오는 영화에 맞게 조금 더 따뜻하고 밝은 느낌으로 리메이크 됐다.

공개된 뮤직비디오에서는 만섭의 평범한 일상부터 광주를 취재하는 독일기자 위르겐 힌츠페터(피터)(토마스 크레취만), 만섭과 피터에게 소소한 진수성찬을 대접하는 광주 택시운전사 황태술(유해진)과 대학가요제에 나가기 위해 대학생이 됐다는 구재식(류준열)이 노래를 부르는 모습까지 담겼다.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 기자 피터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가게 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지난 2일 개봉해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