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강하늘 “군입대 설레”…김구라 “한국 연예계 이런 사람 없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쳐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쳐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 강하늘이 군입대에 설렌다고 했다.

2일 방송된 ‘라디오스타’에서는 강하늘이 출연해 군입대 소감을 밝혔다.

강하늘은 “저는 좀 설레기도 한다”며 “예전에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를 보고 헌병을 알게 됐다. 그중에서도 원하는 보직인 MC승무헌병에 지원을 했다”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감탄하며 군대를 미루는 다른 연예인과 비교했다. 그러자 강하늘은 “미루다 미루다 갈 수 있는 상황이 있는 거니까”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MC 김구라는 “한국 연예계에서 그런 사람은 전혀 없어”라며 칭찬을 하기 시작했고 스페셜 MC 솔비는 “왼쪽 귀 막힐 것 같아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