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사남’ 강예원·최민수, 만나면 티격태격 “여전히 무례하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죽어야 사는 남자' 방송 캡쳐

/사진=MBC ‘죽어야 사는 남자’ 방송 캡쳐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극본 김선희, 연출 고동선) 강예원과 최민수가 또 티격태격 싸웠다.

2일 방송된 ‘죽어야 사는 남자’에서는 이지영A(강예원)와 백작(최민수)이 만났다.

백작은 어린시절 추억이 깃든 곳으로 향하던 중 이지영A를 만났다. 이지영A는 백작에게 “그 때는 사과도 제대로 못했는데 죄송해요. 이마는 괜찮으세요?”라고 물었다.

백작은 “여전히 무례하군. 어떻게 사과를 웃으면서 할 수가 있나”라며 사과를 받아주지 않았고 두 사람은 티격태격 말다툼을 했다.

이어 백작은 “여긴 웬일이야”라고 물었고 이지영A는 순순히 알려주지 않았다. 이후 각자 갈라서려고 했으나 길을 잘 모르는 백작이 이지영A에게 가이드를 해달라고 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