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터보 김정남, 역시 야망남…랜덤플레이댄스도 마이웨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캡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캡쳐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 터보의 김정남이 시도 때도 없이 야망남 본능을 드러냈다.

2일 방송된 ‘주간아이돌’에서는 ‘여름방학특집’ 2탄에 터보가 출연해 랜덤플레이 댄스를 췄다.

김정남은 춤을 추던 중 김종국의 파트에 본인이 나섰다. 이에 MC 정형돈과 데프콘이 의문을 품었고 김정남은 “저는 제거 연습 안한다”고 당당하게 말했다. 행사에서 본인 혼자 소화하기 위해 김종국의 파트를 연습했던 것.

이후 터보 시절 곡들이 연이어 나왔고 김정남은 당당하게 틀린 안무를 추기 시작했다. 마이키는 “형, 제 안무가 맞으니까 저 따라하시면 돼요”라고 말했고 김정남은 “저 혼자 할 때 새로한 안무라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MC들은 “안무독주 금지”라며 김정남을 말렸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