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터보 김종국 “김정남, 가불 많이 해…갚을 수 있을지 의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캡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캡쳐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 터보의 김종국이 깜짝 폭로를 했다.

2일 방송된 ‘주간아이돌’에서는 ‘여름방학특집’ 2탄에 터보가 출연했다.

MC 정형돈은 멤버 마이키에게 “어떻게 하다가 터보로 다시 뭉치게 됐냐”고 물었다.

마이키는 “터보 20주년 앨범 낸다고 해서 미국에서 한국으로 왔다”고 말했다. 그러자 정형돈은 “먹고 잘 곳은 김종국 씨가 해줬냐”고 물었고 마이키는 “김종국이 도와줬다. 먹고 자는 건 괜찮다”고 답했다.

이를 듣고있던 김정남은 “나한테 해준 건 아무것도 없는데”라며 섭섭함을 내비쳤다.

이에 김종국은 “형 가불 많이 해갔잖아. 사실 가불을 깔 수 있을지 막연하다. 이 가불을 못 갚으면 제가 갚아야 한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