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新멤버’ 유회승 “꽃길만 걷고 싶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엔플라잉에 합류한 유회승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밴드 엔플라잉에 합류한 유회승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밴드 엔플라잉에 합류한 유회승이 “부담과 걱정도 컸지만 좋은 결과를 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회승은 2일 오후 5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음반 ‘더리얼:엔플라잉(THE REAL:N.Flying)’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2015년 데뷔한 다른 멤버들과 달리 나는 오늘이 데뷔”라고 웃었다.

최근 종영된 Mnet 데뷔 서바이벌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한 유회승은 무대 경험을 쌓고 엔플라잉의 막내로 합류했다.

그는 “그간의 우려가 사라질 만큼 좋은 팀에 들어온 것 같다. 앞으로 멤버들과 힘을 합쳐 좋은 결과를 내겠다. 꽃길만 걷고 싶다”고 다짐했다. 이어 “멤버들에게는 선물상자 같은 존재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리더 이승협은 “사실 처음에는 걱정도 했다. 새로운 멤버가 우리만큼 엔플라잉을 아낄 수 있을까라는 생각에서다”며 “유회승은 데뷔가 목적이 아니라 음악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친구다. 엔플라잉에 들어오게 돼 다행이다”고 웃었다.

엔플라잉의 새 음반 타이틀곡은 펑키 리듬의 ‘진짜가 나타났어’로, 이날 오후 6시 공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