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 브레이브의 정체성” 용감한 형제의 자부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무엘,쇼케이스

가수 사무엘이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 ‘식스틴(SIXTEE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이하 브레이브)의 수장이자 히트제조기로 불리는 용감한 형제가 솔로가수로 2일 데뷔하는 사무엘에 대해 “브레이브의 정체성을 찾았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사무엘의 데뷔 음반 ‘식스틴(SIXTEE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용감한 형제가 사무엘을 응원하기 위해 무대에 올랐다.

용감한 형제는 “사무엘은 16세, 어린 나이에도 훌륭한 실력을 갖췄다. 앞으로의 모습이 더욱 기대되는 아티스트라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며 사무엘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용감한 형제가 프로듀싱을 도맡아 공들인 이번 음반에는 타이틀 곡 ‘식스틴’을 포함해 6곡이 실렸다. 타이틀 곡 ‘식스틴’에는 인기 래퍼 창모가 피처링했고, 이 외에도 ‘프로듀스101’ 시즌1 출신 솔로 가수 청하, 실력파 래퍼 마부스 등이 수록곡에 목소리를 보탰다.

용감한 형제는 “제가 YG엔터테인먼트에 소속됐을 때부터 추구하던 음악 스타일이 있다. (독립 후에) 그 장르를 소화해줄 아티스트를 찾고 있었는데 그게 사무엘이다. 사무엘을 통해 (저의) 정체성을 찾을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실제 음반에 대중적인 팝부터 발라드까지 다양한 음악을 담았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사무엘은 “(대표님이) 많은 조언을 해주셨다. 음악적으로도, 제 미래에도 도움이 많이 될 것 같다”면서 “(데뷔를 준비하며) 가장 감사한 분이 용감한 형제 대표님”이라고 화답했다.

사무엘은 지난달 종영한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해 어린 나이에도 춤과 노래, 랩 등 다방면에서 빼어난 실력으로 최종 18위에 올랐다. 프로그램 종영 후 곧바로 데뷔 준비에 돌입했다.

사무엘의 첫 번째 미니 음반 ‘식스틴’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서 음원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