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조성하X조재윤X택연, 세대초월 특급 케미 ‘기대 UP’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택시'

/사진=tvN ‘택시’

tvN 예능프로그램 ‘현장토크쇼 택시’에 OCN 새 드라마 ‘구해줘’의 조성하, 조재윤, 택연이 출연한다.

2일 방송될 ‘택시’에는 조성하, 조재윤, 택연이 출연해 세대를 초월한 세 남자의 특급케미가 전파를 탄다. 특히 세 남자가 드라마 ‘구해줘’ 흥행기원을 위해 실제 타로 집을 방문할 예정.

도사님이 예측한 ‘구해줘’ 시청률은 물론, 세 남자의 3인 3색 기상천외한 점괘도 함께 공개된다.

본격 토크에선 조성하와 조재윤이 ‘태양의 후예’의 ‘송송커플’에 버금가는 일명 ‘조조커플’ 브로맨스를 선보인다. MC질문에 서로 답하려 티격태격하는 등 ‘줌마수다’의 끝을 보여줬다.

원조 꽃중년 조성하의 배추장사, 택시운전, 막노동 등 안 해본 일이 없었던 무명기와 무대연출가로 활동 당시 성인영화 연출가로 오해 받았던 조재윤의 황당 에피소드가 공개된다.

예능계 허당을 담당했던 택연은 실제 토익 만점, 4개국어 능통자란 반전의 뇌섹매력을 공개한다. 방송 말미에는 군 입대를 앞둔 택연을 위해 최고의 만찬 자리를 마련, 세 사람과 인연이 깊은 ‘비밀 게스트’가 등장해 송별회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택시’는 오늘(2일) 밤12시2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