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마인드’ 유선, 촬영 현장에서도 분위기 메이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크리미널마인드' 유선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크리미널마인드’ 유선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마인드’의 유선이 웃음이 넘치는 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유선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공개된 사진에서 알 수 있듯 유선은 특유의 밝고 명랑한 미소로 드라마 뿐만 아니라 촬영 현장에에서도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하고 있다”고 2일 전했다.

관계자는 이어 “그동안 연기로는 보여줄 기회가 없었지만 평소 유선은 밝고 유쾌한 성격”이라며 “유선이 촬영 현장에 나가는 날에는 현장에서도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는다”고 전했다.

극중 유선은 나나황 역을 맡았다. 나나황은 NCI 정보수집요원으로 팀 내 없어서는 안될 해킹 능력자이자 넘치는 에너지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어주는 역할이다.

유선은 “잦은 비로 인해 촬영장의 사정이 여유롭지 않지만 함께 고생하는 분들이 있기에 항상 웃음을 잃지 않으려 노력한다. 배우보다 현장에 있는 많은 스탭분들이 더욱 고생하는 것을 알기에 언제나 밝은 미소로 보답하려 한다”고 촬영장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크리미널 마인드’는 매주 수, 목 오후 10시 50분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